‘내그녀’ 연기돌 4인방, 클럽서 포착…무슨일?

내그녀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이하 ‘내그녀’) 출연진들이 클럽에 나타났다.

29일 ‘내그녀’ 측은 크리스탈, 엘, 호야, 해령이 클럽에 모여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내그녀’의 촬영 현장을 담아낸 것으로 극중 연예기획사 AnA의 아이돌 그룹 무한동력으로 출연중인 엘과 호야, 그리고 라음 역의 해령과 세나 역의 크리스탈이 아이돌이 아닌 연기자로써 한 자리에 모여있는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공개된 사진 속에 엘과 크리스탈의 심각한 표정과 클럽 안을 휘젓고 있는 호야와 해령의 모습이 과연 이들이 어떤 일로 한 자리에 모여 있는지 극의 궁금증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지난 15일부터 촬영에 들어간 ‘내그녀’는 대한민국 최고의 연예기획사 AnA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꿈 많은 드림 걸 세나와 비밀 많은 개미남 현욱의 꿈과 사랑을 그린 판타지 심쿵 로맨스이다.

SBS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후속으로 내달 17일 첫 방송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에이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