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남주혁, 실뜨기 하는 다정다감 오빠로 변신

남주혁이 다정한 오빠가 되었다

남주혁이 다정한 오빠가 되었다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의 남주혁이 본격적으로 남성적인 매력을 뿜어내기 시작했다.

30일 방송되는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8회는 그동안 학생들 틈에서 쑥스러워하던 남주혁이 본 모습을 드러내는 과정을 보여준다.

지난 방송에서 남주혁은 “여학생들하고 어울리는게 힘들다. 말도 잘 못하겠다”며 투정을 부려 “부끄러움이 많다”는 말을 들었다.

남녀합반 신장고등학교 녹화에서 남주혁은 기존에 보여줬던 모습과는 상반된 이미지를 드러냈다. 말뚝박기 등 남학생들과 어울리는데 집중하던 것과 달리 이번에는 여학생들과 실뜨기까지 하며 다정한 오빠의 면모를 보였다. 심지어 여학생의 머리카락을 자신의 얼굴에 가져다대는 등 가벼운 스킨십까지 하며 남녀합반에 완벽하게 적응했다는 후문이다.

남주혁의 변화는 30일 오후 9시 40분 ‘학교 다녀오겠습니다’에서 확인할수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