닉쿤 중국 멜로드라마 ‘오로라를 찾아서’ 주인공 낙점

닉쿤
그룹 2PM 닉쿤이 중국 멜로드라마 ‘오로라를 찾아서’에 캐스팅돼 막바지 촬영중이다.

닉쿤은 극 중 촉망 받는 국제변호사로 분해 따뜻한 성품으로 주변 사람들의 신임을 한 몸에 받는 완벽남이자 여주인공의 키다리 아저씨 역할을 하는 ‘왕이린’ 역할을 맡았다.

지난 28일 중국 심천에서 개최된 ‘오로라를 찾아서’ 제작발표회에서는 닉쿤을 포함한 왕둥청, 정뤄챈 등 주연 배우가 소개됐다. 예고편과 스틸컷을 공개되기도 했다.

이어 드라마 속의 ‘버킷 리스트-죽기 전에 하고 싶은 것들’이 소원 빌기 이벤트로 준비돼 주연 배우들의 소원을 들어보는 것은 물론 배우들이 직접 팬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한편 현재 막바지 촬영 중인 드라마 ‘오로라를 찾아서’는 ‘삶의 의의 찾기’라는 주제를 중심으로 연인과 가족 간의 사랑을 일상 속에 녹여낸 가슴 따뜻해지는 내용을 담았다. 한국 트랜디 멜로 드라마 일인자로 불리는 이창한 감독이 연출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JYP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