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사랑’ 조인성, 뜨거운 감동 전하는 담백하고 유연한 연기력

조인성

조인성

조인성의 연기력이 빛을 발했다.

SBS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 제작 지티엔터테인먼트, CJ E&M)에서 진심이 담긴 프로포즈와 내면의 아픔이 담긴 취중진담, 감동을 주는 포스트잇 고백까지, 담백하면서도 강한 힘이 실려있는 조인성의 유연한 연기가 잔잔한 감동을 불러일으켰다.

28일 방송에서 조인성은 프러포즈 장면을 따뜻한 눈빛과 담백한 목소리로 그려내 진한 감동을 선사했고, 아픈 과거를 절절하게 고백하는 취중진담으로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게 만들기도 했다. 또, 술 취한 채로 해수에게 애교를 부리던 모습은 정말 술을 마신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킬 정도로 지극히 자연스러웠다는 평가를 받았다.

아픔과 상처가 많지만 긍정적으로 살아가려는 복잡다단한 캐릭터를 시청자들이 쉽게 공감할 수 있도록 유연하게 표현해 낸 조인성은 이번 작품을 통해 프로페셔널한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괜찮아, 사랑이야’는 마음의 병은 짊어지고 살아가는 현대인들의 삶과 사랑을 되짚어보는 이야기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