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최홍만, ‘어렸을 적 키 작아 콩만이가 별명’ 충격 반전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최홍만이 중2 시절까지는 키가 평균 이하였음을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28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는 ‘롱 다리 숏 다리 특집’으로 꾸며져 소녀시대 써니, 최홍만, 김세진, 도경완, 홍진호, 황현희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최홍만은 “홍만씨는 언제부터 키가 컸어요?”라는 MC들의 질문에 “저는 사실 ‘콩만이’가 별명이었어요. 그런데 1년에 1cm 이상 씩 꾸준히 컸어요”라고 말해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이어 최홍만은 “당시 키가 작아서 놀림도 많이 당했다”며 “사실 나를 놀린 친구들에게 복수하고 싶다는 마음이 컸지만 아무도 연락이 안된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배구선수 김세진이 “원래 키가 작았지만 15개월만에 갑자기 21cm가 컸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