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널사’ 장나라 “내 안에 시한폭탄 있으면 도망칠 거야?”

1

장혁과 장나라가 극적으로 재결합했다.

28일 방송된 MBC 드라마 ‘운명처럼 널 사랑해’(이하 운널사)에서는 이건(장혁)과 김미영(장나라)가 재결합하는 과정이 그려졌다.

둘은 이건이 사퇴를 발표하는 기자회견장에서 극적으로 재회한다. 이후 호텔로 가 밥을 먹는다. 미영이 “왜 나를 밀어냈어?”라고 묻자 이건은 “이 병은 장난이 아니다. 내가 또 언제 당신 기억하지 못할지, 언제 마비될지 내 안에 시한폭탄 있는데 뻔뻔하게 같이 있자고 하나”라고 한다.

그러자 미영은 “왜 안 되나. 난 상관없는데 당신은 내 몸에 시한폭탄 있으면 버리고 도망 갈거야”라고 되묻는다. 그러자 이건은 “그게 말이 되냐”고 발끈한다. 이로써 둘은 다시 맺어지고 잠자리로 향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MBC ‘운널사’ 사진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