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널사’ 장혁 가족사를 둘러싼 비밀 밝혀져

4

장혁의 가족사를 둘러싼 비밀이 밝혀졌다.

28일 방송된 MBC 드라마 ‘운명처럼 널 사랑해’(이하 운널사)에서는 이건(장혁)과 김미영(장나라)가 재결합하는 과정이 그려졌다.

이건의 유전병이 밝혀지자 동생 이용(최우식)이 건망증을 유전병으로 의심한다. 그러자 용의 어머니(나영희)는 비밀을 털어놓는다. 용은 이건의 아버지가 낳은 아들이 아니었던 것.

용의 어머니는 이건에게 아버지의 수첩을 건넨다. 수첩에는 “그렇게 애썼느데 기억을 잃고 말았다. 아내는 그런 나의 비밀을 모르고 있다. 그리고 난 차마 아내에게 내 병이 시작됨을 밝힐 수 없었다. 사랑하는 그들이 나 때문에 평생 힘들고 고통스럽게 보내게 하고 싶지 않았다”라고 적혀 있다. 또 “미안한 사람이 또 생겼다. 옆을 지키는 저 여자. 사랑하지 못하겠지만 이들에게 경제적인 안정을 주고 싶다. 용이는 내 아들은 아니지만 만나보지 못했다는 아버지 사랑을 느끼게 해주고 싶다”라고 건의 아버지는 적었다.

이로써 이건은 용이 자신의 친동생이 아님을 알게 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운널사’ 사진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