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포, ‘엠카운트다운’으로 가요 프로그램 데뷔

140828_하이포

남성 4인조 그룹 하이포(High4)가 오랜 몸풀기를 끝내고 28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이날 하이포는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지난 27일 발매한 첫 번째 미니앨범 ‘하이-하이(HI-HIGH)’의 타이틀곡 ‘뱅뱅뱅’의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데뷔 후 가요 프로그램 출연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지난 4월 가수 아이유와 콜라보레이션 한 곡 ‘봄 사랑 벚꽃말고’로 음원차트를 올킬하는 등 말 그대로 ‘핫 데뷔’를 한 하이포는 최고의 순간에 대중과 만나기 위해 오랜 기간 공을 들여왔다. ‘봄 사랑 벚꽃말고’를 통해 달콤한 순수남으로 눈도장을 찍은 데 이어 지난 7월에는 김예림과 함께 한 곡 ‘해요 말고 해’에서 마성의 작업남으로 변신, 리스너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바 있다.

이번에 하이포는 ‘뱅뱅뱅’을 발표, 무려 6개월 간의 기다림을 끝내고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공식 활동에 돌입한다.

하이포 멤버들이 선보일 비장의 무기는 파워풀한 덥스텝 댄스로, 곡 속 사랑스러운 순정남의 모습과 대비를 이루는 파격적인 댄스 퍼포먼스로 ‘270도 반전’ 무대를 선보일 것으로 알려졌다. 통통 튀는 유쾌함과 사랑스러움은 유지하면서도, 적당한 세기의 상남자 카리스마가 여심을 사로잡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뱅뱅뱅’은 세상에서 가장 예쁘다고 생각하는 여자친구를 둔 남자의 복잡하고 아이러니한 마음을 위트 있는 가사와 경쾌한 비트로 녹여낸 곡이다. 하이포의 ‘봄 사랑 벚꽃말고’ , ‘해요 말고 해’의 작곡가 피제이와 이종훈의 곡이며, 가사는 앨범 프로듀서 최갑원과 하이포 멤버인 알렉스와 임영준이 함께 썼다.

하이포는 ‘엠카운트다운’에 이어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왕성한 활동을 벌여나갈 계획이다. 앨범은 오는 9월 2일 발매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포츈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