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거운 가’ 이재룡, “집 지으며 노인네 취급 받고 있다”

SBS '에코빌리지 즐거운 가!'의 이재룡

SBS ‘에코빌리지 즐거운 가!’의 이재룡

SBS 새 예능프로그램 ‘에코빌리지 즐거운 가!(이하 즐거운가)’의 이재룡이 2개월간 촬영에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28일 오후 충남 태안군 소원면 파도리 세트장에서 열린 ‘즐거운 가’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이재룡은 “망치질은 자신이 있었는데 여기 와서 노인네 취급을 받고 있다”며 “사랑하는 동생들이 많이 챙겨줘서 나이든 사람도 열심히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장동민은 “처음에 우리는 이재룡을 ‘노인네’라고만 불렀다”며 “헌데 함께 생활을 하다 보니 정말 일을 열심히 하시더라. 지금은 ‘근로인네(근로+노인네)’로 바뀌었다. 지금은 다들 쉬고 싶어도 이재룡 때문에 못 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즐거운 가’는 도시 생활에 익숙해진 이들이 각박한 도시의 삶으로부터 벗어나, 자연 속으로 돌아가 직접 집을 짓고 농사를 지으며 가축도 키우는 ‘리얼 세컨드 라이프 도전기’를 다룬 프로그램. 개그맨 김병만 장동민, 배우 이재룡 송창의 정겨운, 그룹 걸스데이 민아, 비투비 민혁이 출연한다. 오는 31일 오후 3시 50분 첫 방송.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