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3’ 이재훈 편 쿨 원년매니저 정준하 의리 출연

사본 -사본 -정준하 인증샷 (1)

정준하가 ‘무한도전’ 녹화 일정을 늦추고 ‘히든싱어3’ 녹화에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30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히든싱어3’ 이재훈 편에서는 방송인 정준하가 패널로 출연해 이재훈과의 친분을 드러냈다. 쿨의 원년매니저로서 의리를 지키기 위해 ‘히든싱어3’에 참여한 정준하는 녹화가 끝나자마자 바로 ‘무한도전’ 촬영장을 향했다.

정준하는 “이재훈이 쿨에 오디션을 보러 왔을 때부터 인연이 있었다”며, “오늘 생일을 맞은 재훈이를 축하하고 응원하기 위해 녹화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날 녹화에서는 다리 부상에도 ‘히든싱어3’ 녹화에 참여한 여배우 오현경이 이재훈과의 의외의 인연을 공개했고, 쿨의 20년 지기 멤버인 김성수도 패널로 참여했다.

이밖에도 이날 녹화에는 AOA (초아, 지민, 유나), 더히든 (장진호, 김성욱, 임성현, 전철민), 작곡가 윤일상, 송은이, 신지, 씨스타(소유)가 참여해 이재훈에 대한 저마다의 추억을 공개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