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하우스’ 박경림, 김완선 이상형 폭로 ‘17세 연하 박유천 좋아해’

KBS2 ‘풀하우스’ 방송 화면

KBS2 ‘풀하우스’ 방송 화면

가수 김완선이 JYJ 박유천, 이민호 같은 스타일을 좋아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27일 방송된 KBS 2’가족의 품격 풀하우스’에서 가수 김완선의 이상형이 폭로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밥은 먹고 다니니? 코너’에서 박경림은 “김완선은 박유천, 이민호 같은 어린 친구를 좋아한다“며 ”항상 이상형에 박유천이 있다. 나이 차이도 많이 나는데“라고 폭로해 김완선을 당황케 했다.

이어 박경림은 “띠동갑? 스무살 정도 차이가 난다”라고 말해 김완선을 발끈하게 했으며, 김완선은 “스무살까지는 차이가 안 난다. 한 열 일곱 정도 차이 난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완선은 “저 사람들(박유천, 이민호)과 연애는 하겠다. 연령을 높이면 눈에 안 들어온다”고 과감하게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풀하우스’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