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스타’ 딘딘, “부친은 철도사업, 나는 엄마카드로 더 알려져 있다”

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딘딘이 부친의 직업과 함께 “엄마 카드로 많이 알려져 있다”고 소개했다

2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서는 ‘철없는 남자들’ 특집으로 이계인, 유정현, 황현희, 딘딘이 출연했다.

이날 딘딘은 자기 소개를 하면서 “래퍼보다 엄마 카드로 많이 알려져 있다. 이제 래퍼로 알려지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딘딘은 MC 규현의 자리를 욕심내면서 “저 자리가 공석인데 경쟁률이 정말 치열하다. 웬만한 경매보다 비싸다. 할 수만 있다면 하고 싶다. 세트도 바꿔주겠다”라며 “2년 후에 다시 내주겠다”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김구라는 “딘딘이 아버지가 철도 관련 사업하신다. 집안이 유복한 친구다”라며 돈을 나타내는 포즈를 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