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찮아 사랑이야’ 조인성, 공효진에 “넌 내가 딱이다”

SBS ‘괜찮아 사랑이야’ 방송화면 캡처

SBS ‘괜찮아 사랑이야’ 방송화면 캡처

‘괜찮아 사랑이야’ 조인성이 공효진에게 달콤하게 사랑을 속삭였다.

27일 방송된 SBS ‘괜찮아 사랑이야’에서는 장재열(조인성)과 지해수(공효진)가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장재열은 “너는 결혼 생각이 없는 거냐”고 물었고 지해수는 “난 이제 연애 시작단계다. 결혼 이야기 좀 그만 해라”고 답했다.

이어 장재열은 결혼에 대한 로망을 언급하며 “아내는 나와 밥만 먹으면 된다. 내가 원하는 것은 거기 까지다”라고 말했다. 지해수는 “난 너 같은 전문직 남자 별로다. 나도 집에서 살림하는 남자가 좋다”고 대꾸했다.

그러자 장재열은 수많은 직업의 남자들을 예로 들며 “넌 내가 딱이다”라며 미소지었다. 이어 지해수와 장재열은 이후 등장한 박수광(이광수)과 함께 한 밤중 물놀이를 즐겼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SBS ‘괜찮아 사랑이야’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