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찮아 사랑이야’ 조인성 공효진, 라디오 생방 도중 사랑싸움

SBS ‘괜찮아 사랑이야’ 방송화면 캡처

SBS ‘괜찮아 사랑이야’ 방송화면 캡처

‘괜찮아 사랑이야’ 조인성과 공효진이 설전을 벌였다.

27일 방송된 SBS ‘괜찮아 사랑이야’에서는 지해수(공효진)가 장재열(조인성)에게 “어차피 헤어질 여자니까 사람들에게 날 소개시키지 않는 거”라며 문제를 제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서로에게 화가 난 상태로 게스트로 초대된 라디오 생방송을 진행하게 됐다. 재열과 해수는 방송 도중 멘트와 동시에 노트에 글을 적어가며 티격태격 사랑싸움을 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노래가 나가는 사이 자연스레 화해를 했다. 해수는 재열에게 손을 달라는 제스처를 보였고 재열은 미소를 지으며 해수의 손을 잡았다. 이어 해수는 “그런데 난 이들에게 그 어떤 것보다도 서로의 숱한 추억이 있기 때문에 뜨거운 화해가 가능하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하며 재열에게 미소에 답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SBS ‘괜찮아 사랑이야’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