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석진, MBC ‘전설의 마녀’ 출연 “긍정 검토중”

하석진

하석진

배우 하석진이 MBC 새 주말드라마 ‘전설의 마녀’ 출연을 논의중이다.

27일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는 “‘전설의 마녀’ 출연을 놓고 현재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전설의 마녀’는 다양한 죄목으로 청주여자교도소에 수감됐던 네 여성이 제과점을 차리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담은 작품이다. 여주인공으로는 한지혜가 물망에 올랐으며 변정수와 오현경도 합류했다.

하석진이 이 작품에 출연하게 되면 지난해 SBS ‘세 번 결혼하는 여자’에 이어 7개월만에 안방에 복귀하게 된다. ‘전설의 마녀’는 ‘마마’ 후속으로 오는 10월 전파를 탄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코어콘텐츠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