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 총잡이’ 남상미, 꽃미소 뒤에 숨겨진 반전

KBS2 ‘조선 총잡이’ 남상미 스틸컷

KBS2 ‘조선 총잡이’ 남상미 스틸컷

‘조선 총잡이’의 남상미가 꽃가마를 타고 있는 모습을 선보인 스틸컷이 공개됐다.

남상미는 KBS2 ‘조선 총잡이’에서 정수인 역으로 연인 박윤강(이준기)과 슬픈 사랑을 이어가며, 윤강이 영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강인한 내조를 펼치고 있다.

윤강을 위해 고문도 참아내고, 군란 중엔 중전을 피신시키는 등 강인한 여인의 모습을 선보인 그녀가 이번에는 곱게 단장하고 꽃가마를 탔다. 그러나 이 장면에는 애절한 반전이 숨어있다고 알려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제작사 관계자는 “수인이 27일 방송에서 큰 결심을 하게 된다. 이 꽃가마씬은 수인이 그녀의 인생을 걸고 유일한 소망에 헌신하는 중요한 장면이다”라고 귀띔했다. 이어 “스태프들 모두 섬세한 감정을 담아내기 위해 애를 썼다. 남상미 역시 수인의 간절하고도 애타는 마음을 담담한 미소로 120% 녹여냈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조선총잡이 문화산업전문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