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청춘’ 페루편 감독판 선보인다…미방송분 공개

tvN '꽃보다 청춘'의 이적, 윤상, 유희열(왼쪽부터)

tvN ‘꽃보다 청춘’의 이적, 윤상, 유희열(왼쪽부터)

케이블TV tvN 예능프로그램 ‘꽃보다 청춘’ 페루편이 감독판을 선보인다.

27일 tvN은 오는 9월 5일 ‘꽃보다 청춘’ 페루편 감독판이 전파를 탄다고 밝혔다. 감독판은 윤상 유희열 이적 등 출연자들과 제작진의 인터뷰와 여행 뒷이야기가 담길 예정이다.

tvN 관계자는 “‘꽃보다 청춘’이 앞서 방송된 ‘꽃보다 할배’ ‘꽃보다 누나’에 비해 프로그램 속 여행 일정 진행이 상당히 빠른 편이라 미처 방송에 나가지 못한 미방송분이 꽤 많다”라며 “시청자들의 호응도 큰 편이라 감독판을 새롭게 준비하게 됐다”고 전했다.

앞서 ‘꽃보다 청춘’ 페루 편은 당초 4회에서 5회로 1회분이 연장된 데 이어 이번에 감독판까지 선보이게 됐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