맷 데이먼, 변기물로 ‘아이스버킷 챌린지’ 후 조지 클루니 지목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참여중인 맷 데이먼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참여중인 맷 데이먼

할리우드 배우 맷 데이먼이 변기물로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해 세계를 웃게 했다.

25일 ‘water.org’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맷 데이먼이 아이스 버킷 챌린지에 동참한 영상이 공개된 것.

영상 속 맷 데이먼은 물을 절약하자는 훌륭한 취지로 변기물을 사용해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해 신선하고 유익하다는 평을 이끌어냈다.

맷 데이먼은 “내가 살고 있는 캘리포니아는 가뭄이 있다. 또 내가 water.org의 공동 설립자이기에 깨끗한 물을 낭비한다는 것은 별로라고 생각한다”며 “내 와이프는 내가 변기 물을 사용한다고 했을 때 더럽다고 했다. 하지만 변기 물은 개발도상국 사람들이 사용하는 물보다 깨끗하다” 라고 말했다.

이후 변기물이 섞인 얼음물을 뒤집어 쓴 맷 데이먼은 다음 주자로 배우 조지 클루니, 그룹 U2의 멤버 보노, 미식축구 선수 톰 브래디를 지목해 글로벌한 스케일을 자랑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water.org’ 유튜브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