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라붐, “눈여겨 보는 걸그룹? 레드벨벳”

라붐

라붐

신인걸그룹 라붐이 SM 신인 걸그룹 레드벨벳을 언급했다.

2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V-HALL에서 걸그룹 라붐의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라붐은 데뷔곡 ‘두근두근’과 앨범 수록곡 ‘어떡할래’ 무대를 선보이며 가요계에 본격적인 출사표를 던졌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라붐은 눈길이 가는 걸그룹으로 레드벨벳을 꼽았다. 멤버 해인은 “얼마전 SM엔터테인먼트에서 데뷔한 레드벨벳이 좋다”며 “정말 예쁘고 잘해서 눈여겨 보고 있다”고 전했다.

라이벌 그룹을 꼽는 질문에 라붐은 “아직 모르겠다”며 “데뷔를 하고 나서 활동하다보면 생기지 않을까”라고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롤모델로는 브라운아이드걸스(이하 브아걸)을 꼽으며 “같은 소속사 선배 브아걸 언니들처럼 색깔이 딱 떠오르는 걸그룹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라붐은 브아걸 소속사 내가네트워크와 임창정 소속사 NH미디어가 합작한 걸그룹으로 솔빈, 율희, 해인, 유정, 소연, ZN으로 구성된 6인조 걸그룹이다. 라붐은 28일 데뷔 앨범 ‘쁘띠 마카롱’을 공개하고 타이틀곡 ‘두근두근’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NH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