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라붐, “소속사 선배 브아걸이 롤모델… 첫 방송 응원 전해”

 

라붐

라붐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가 신인 걸그룹 라붐을 응원했다.

2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V-HALL에서 걸그룹 라붐의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라붐은 데뷔곡 ‘두근두근’과 앨범 수록곡 ‘어떡할래’ 무대를 선보이며 가요계에 본격적인 출사표를 던졌다.

라붐은 브라운아이드걸스 소속사 내가네트워크와 임창정 소속사 NH미디어가 합작한 걸그룹이다. 이날 라붐 멤버 소연은 “소속사 브아걸 언니들처럼 색깔이 딱 떠오르는 그룹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유정은 “브아걸 언니들께서 음악방송 첫 무대를 지켜본다고 말씀해주셨다”며 “지켜보고 있으니 잘하라는 에너지가 느껴진다”고 전했다. 라붐 멤버들은 브아걸에게 “사랑한다”고 애정을 보냈다.

라붐은 28일 데뷔 앨범 ‘쁘띠 마카롱’을 공개하고 타이틀곡 ‘두근두근’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NH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