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림, ‘고양이는 있다’ 합류 확정, 얄밉지만 귀여워

김미림

김미림

배우 김미림이 현재 인기리에 방영 중인 KBS1 일일연속극 ‘고양이는 있다'(극본 이은주 연출 김원용)에 송이 역으로 전격 합류했다.

아역배우 출신으로 영화 ‘태백산맥’으로 데뷔해 영화 ’애자‘ ’강철대오:구국의 철가방‘ ’남자사용설명서‘ 드라마 ’빛과 그림자‘ ’TV소설 삼생이‘ 등에서 꾸준히 얼굴을 알린 김미림은, 뮤지컬과 드라마, 영화를 넘나들며 다양한 작품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인정받고 있는 차세대 연기자다.

이번 ‘고양이는 있다’에서 맡은 역할 송이는 극중 정혜(김서라)의 카페 알바생이다. 얄미운 캐릭터지만 특유의 엉뚱 발람함으로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를 연기하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고양이는 있다’는 고양이를 인연으로 만난 두 남녀가 잊고 지냈던 자신의 꿈과 가족의 소중함을 깨우치게 되는 일일 드라마로 최윤영, 현우, 최민, 전효성, 독고영재, 박소현 등이 출연 중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스프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