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EXID ‘위아래’, 신사동호랭이부터 디지페디까지 화려한 지원사격

 

EXID

EXID

걸그룹 EXID(이엑스아이디)가 27일 정오 ‘위아래’ 를 발표한다.

신곡 ‘위아래’는 색소폰의 강렬한 라인과 따라 부르기 쉬운 훅(HOOK)이 인상적인 곡이다. 유투브 조회수 700만을 넘긴 전작 ‘매일밤’ 에 이어 EXID의 멤버 LE가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LE는‘위아래’ 에서도 타고난 감각을 발휘하며 프로듀서를 비롯한 조력자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또한 ‘위아래’ 에는 프로듀서 신사동호랭이와 허각 & 정은지 ‘이제 그만 싸우자’를 작곡한 범이낭이가 적극적인 지원을 펼쳤다. 여기에 최근 급부상중인 뮤직비디오 팀 디지페디와 국내 최고의 안무 팀 야마앤핫칙스, 국내외 디자이너로 구성된 신예 비쥬얼 팀 레디메이드 등 최고의 스태프들이 모여 결과물을 탄생시켰다.

소속사 예당엔터테인먼트 측은 “‘위아래’는 EXID가 예당엔터테인먼트와 계약한 후 발매하는 첫 싱글이어서 더욱 심혈을 기울였다”며 “최고의 완성도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EXID는 27일 정오‘위아래’ 를 발매 한 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예당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