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딩돌’ 써니힐, 오피스룩 스타일링 화제…실제 사원증 소품까지

 

써니힐

써니힐 음악방송 무대 모음

직딩돌 써니힐의 오피스룩이 화제다.

지난 21일 첫 번째 정규앨범을 공개하고 타이틀곡 ‘먼데이 블루스(Monday Blues)’로 활동중인 써니힐이 무대 위에서 다양한 오피스룩 스타일링을 선보이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써니힐은 ‘먼데이 블루스(Monday Blue)’ 음악방송 무대마다 단정하면서도 여성미가 강조된 오피스룩으로 스타일리시한 직장인의 모습을 선보이고 있다.

무대에서 선보인 오피스룩은 H라인 스커트와 블라우스 의상을 기반으로 골드와 레더 소재의 벨트와 큐빅 장식 목걸이, 팔찌 등 다양한 패션 아이템을 믹스 매치하여 세련미를 강조한다. 또 실제 사원증을 안무 소품으로 활용해 보통의 직장인으로 완벽 변신한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써니힐의 오피스룩 스타일링은 직장인들의 고충을 얘기하고 파격적인 일탈의 메시지를 전하는 ‘먼데이 블루스(Monday Blues)’의 가사에 잘 어우러져 듣는 즐거움에 보는 즐거움까지 더한다는 반응을 얻고 있다.

써니힐은 지난 21일 첫 번째 정규 앨범 파트 A(Part A) ‘써니 블루스(Sunny Blues)’를 발표하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로엔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