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강동원, ‘두근두근’한 현장 스틸 공개

두근두근 내 인생 스틸
‘두근두근 내 인생’ 현장에서는 어떤 일이 있었을까.

27일 CJ엔터테인먼트는 이재용 감독의 ‘두근두근 내 인생’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두근두근 내 인생’ 현장 스틸은 강동원과 송혜교의 다정한 모습부터 완벽한 연기를 선보이기 위해 현장에서 진지하게 촬영에 몰입하는 모습까지 배우들의 다채로운 매력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세상에서 가장 특별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주고자 현장에서 아름이 역 조성목과 함께 대본을 보며 호흡을 맞추는 모습은 강동원과 송혜교 두 배우의 연기에 대한 열정을 확인할 수 있는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벚꽃이 만발한 촬영지에서 같은 곳을 바라보며 미소를 짓고 있는 두 배우의 모습은 철부지 아빠 대수와 당찬 엄마 미라 캐릭터와 겹쳐지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키며 특수분장을 한 신예 아역배우 조성목은 연기 경험이 거의 없음에도 불구하고, 침착하게 촬영을 준비하는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현장에서 카메라를 바라보며 자신의 연기를 모니터 하거나 시나리오를 꼼꼼히 연구하고 배역에 몰입하며 촬영에 임하는 강동원과 송혜교, 조성목의 진중한 모습은 이들이 전하는 애틋한 가족애를 기대케 하며 매력을 더한다.

김애란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두근두근 내 인생’은 열일곱의 나이에 자식을 낳은 어린 부모와 열일곱을 앞두고 여든 살의 신체 나이가 된 세상에서 가장 늙은 아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내달 3일 개봉.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CJ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