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전미라, 강호동 클럽 이야기 묻자 “다칠텐데 괜찮냐”

KBS2 ‘예체능’ 방송화면 캡처

KBS2 ‘예체능’ 방송화면 캡처

‘예체능’ 전미라가 강호동의 부인과 절친한 사이임을 밝혔다.

26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에서는 이규혁을 클럽에서 봤다는 전미라의 제보가 있었다.

강호동은 전미라에게 “이규혁 선수와 클럽에서 만났다는데 왜 가신 거예요?”라고 다그쳤다. 전미라는 한동안 말이 잇지 못하다가 “내가 입을 열면 호동 씨가 다칠텐데 괜찮냐”고 대답했다.

이어 전미라는 “알다시피 우리가 집안살림만 하는 주부들이라서 핫한 곳에 가보고 싶었는데, 마침 그 곳에 규혁씨가 있더라”고 설명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KBS2 ‘예체능’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