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태티서’ 태연 “움츠러드는 느낌 있어” 솔직한 심경 고백

태연

태연

“움츠러드는 느낌이 있는 건 사실이다”

소녀시대 태연이 걸그룹 활동과 관련한 솔직한 심경을 털어놓았다.

26일 방송된 케이블TV 온스타일 ‘THE 태티서’에는 공연차 미국 LA로 날아간 소녀시대 태연 서현 티파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무대에 오르기 전 제작진과 인터뷰를 가진 태연은 “매해가 지날 때마다 (우리는) 노출이 된다. 그런 점에 있어서 두려움도 없지 않다. 좋은 건지 아닌 건지 모르겠는데 움츠러 드는 느낌이 있는 건 사실”이라고 전했다. 연예인으로서 겪는 혼란스러움에 대해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들려준 것.

이후 서현은 “(소녀시대의 인기가) 당연한 것이 아니라는 것을 늘 생각하고 있다”며 “정말 감사한 일이고, 꿈꾸는 사랑을 받고 있다는 점에서 선택받았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또 “태티서는 아직 수줍음이 많다”며 부끄러워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소녀시대의 멤버 태연 서현 티파니가 출연하는 ‘THE 태티서’는 걸그룹의 일상을 담아낸 리얼리티프로그램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온스타일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