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혹’ 박하선, 전 남편 권상우에 “사랑도 성공도 다 잃었다”

SBS '유혹' 방송 화면

SBS ‘유혹’ 방송 화면

박하선이 아진그룹 행사에서 마주친 권상우에게 날 선 말들을 건넸다.

26일 방송된 SBS ‘유혹’에서 석훈(권상우)과 마주친 홍주(박하선)는 세영(최지우)과 이별한 석훈에 대해 실소와 함께 독설을 날렸다. 홍주는 “세상이 두 쪽나도 사랑할 것 같더니 겨우 이정도였어?”라며 “석훈씨는 이제 다 잃어버렸네? 사랑도 성공도 다”라고 말해 긴장감을 자아냈다.

이에 석훈은 “날 망가뜨리니까 어때? 그래서 넌 행복해졌니?”라고 응수했고 “어떨 것 같아?”라는 홍주의 말에 “잘 모르겠다. 근데 홍주야, 난 그래도 네가 불행해지면 마음 아플 것 같아”라고 답했다. 이어 홍주는 “잊었어? 그 전에 날 불행하게 만든 사람은 석훈씨였어”라고 말했지만 석훈은 “그러니까 더 행복해지고 나같은 놈 신경 쓰지마”라고 말했다.

한편 이 날 방송에는 둘 간의 대화를 엿듣게 된 세영이 석훈을 잃을까 두려워, 그 불안함을 석훈에게 토로하는 모습도 그려져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유혹’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