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영, 둘째 출산 후 첫 근황 공개 “체력 기르려 노력중”

SBS '좋은 아침‘ 방송 화면

SBS ‘좋은 아침‘ 방송 화면

배우 고소영이 장동건과의 사이에서 둘째를 출산 후 처음으로 방송에 모습을 드러냈다.

고소영은 26일 오전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 디자이너 이혜경의 친구로 등장했다. 고소영은 “아직도 108배 체조로 몸매 관리를 하냐?”는 이혜경의 질문에 “요즘은 하지 않고 있다”고 답했다.

고소영은 “요즘 명상을 하는데 잘 되지 않고 있다. 우울증까지는 아니지만 우울해질 때가 있다. 예쁜 옷도 못 입고 몸의 변화가 많이 생겼을 때 그렇다”고 고백했다. 또한 고소영은 “지금은 누군가가 나를 붙잡고 해주지 않으면 운동을 안 하려 한다. 모유 수유 중이라 더 그렇다”며 “체력이 너무 없어서 기본적인 것부터 하려고 노력 중이다”라고 말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좋은 아침‘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