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환, 세월호 단식 돌입…“우린 불쌍한 국민”

제공. 드림팩토리

이승환

가수 이승환이 페이스북을 통해 세월호 단식에 돌입하겠다고 밝혔다.

26일 이승환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저도 오늘부터 세월호 동조 단식을 시작합니다. 토, 일요일에 큰 행사가 있으니 목요일까지 할 예정입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대마도로 끌려간 최익현이 단식에 돌입했을 때 잔인한 일본군도 단식을 말리려 노력했습니다. 목숨 걸고 단식하며 만나달라는 사람을 거들떠보지도 않고 자갈치시장이나 방문한 대통령을 두둔하는 자들, 심성이 이러니 일제 통치도 좋게 보이는 거죠”라며 “역사학자 전우용 선생님의 말씀입니다. 참 불쌍한 국민입니다. 우린” 이라고 현 상황을 비판했다.

이승환은 지난 24일 ‘아이스버킷 챌린지’ 참여 당시에도 세월호 희생자 유가족들에게 진심어린 위로의 말을 건넸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드림팩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