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사나이’ 속 여배우 김소연의 깍듯한 인사성, “평소모습 그대로”

김소연의 예의바른 모습

김소연의 예의바른 모습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의 ‘진짜 사나이’에서 김소연의 예의 바른 모습이 공개되어 화제다.

지난 24일 방송된 ‘진짜 사나이’의 ‘여군특집’ 편에서 김소연은 훈련소까지 데려다 준 매니저에게 “고맙다”고 이야기하는 등, 유독 밝은 인사성을 보였다. 이어 처음 보는 동기들에게 멀리서부터 허리를 숙여 정중하게 인사하며 몸에 밴 예절과 인사 습관이 드러났다. 생활관에서는 뒤돌아 나가는 소대장에게도 꾸벅 인사를 하거나 화장실을 가기 위해 전우 조에게 “미안하다”라고 운을 떼며 부탁하는 등 예의 바른 후보생의 모습을 보여 호감을 샀다.

김소연의 예의 바른 태도가 전파를 타자 각종 커뮤니티와 인터넷 포털 사이트에 ‘인사하는 김소연’의 모습만 편집된 플짤이 게시되기도 했다.

김소연의 인사성과 관련,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김소연은 평소에도 스태프들 모두를 살뜰하게 챙기는 다정한 성격”이라며 “드라마 등 작품에서는 여전사와 같은 카리스마로 꽉찬 캐릭터를 연기해온터라, 그런 평소의 모습들이 알려지지 않았는데 관찰 예능 출연으로 알려지게 된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외에도‘진짜 사나이’의 ‘여군특집’에서 김소연은 드라마 속 여전사의 이미지와 반대로 기초체력검사에서 불합격을 받는 의외의 모습을 보였다. 김소연은 불합격 통보를 받았으나 악바리 근성으로 1.5km 달리기를 완주해 끈기 있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나무엑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