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시크’ 남궁민 유인나, 한 밤의 달달한 데이트

'마시크' 남궁민과 유인나의 달달 데이트

‘마시크’ 남궁민과 유인나의 달달 데이트

tvN 새 월화드라마 ‘마이 시크릿 호텔’ (이하 마시크)유인나와 남궁민이 달달한 호텔 로맨스의 시작을 알린다.

26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마시크’ 4화에서는 남상효(유인나)와 조성겸(남궁민)이 호텔을 벗어나 심야 라면 데이트를 함께 하는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 25일 방송된 3회에서 두 사람은 커플 특유의 달달함이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정수아(하연주)에게 뺨을 맞으며 굴욕을 당하고 있던 상효를 지켜주며 부드럽지만 단호한 목소리로 “제 사람이니까요. 제 사람을 제가 보호하는 것은 당연한 거 아닙니까”라고 말한 성겸. 특히 살인사건으로 고단한 하루를 보냈을 상효의 눈물을 닦아주거나, 죽은 황동배(김병춘)의 환영에 시달리는 상효가 잠들 때까지 함께 통화해 주는 등 다정한 매력을 한껏 과시했다.

이어 26일 방송분에서는 호텔 안 직장 상사와 후배의 호텔 로맨스에 이어 심야에 라면 데이트를 하는 둘의 모습이 공개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을 살펴보면 유인나와 남궁민은 서로를 사랑스러운 눈빛으로 응시하고 있다. 평범하고 소박한 장소이지만 풋풋한 설렘이 가득한 모습이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절로 훈훈한 미소를 자아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해당 신을 촬영할 당시 동네 주민들이 두 배우의 달달한 케미를 보기 위해 몰려들어 마치 ‘한밤의 팬 미팅’을 방불케 하는 상황이 벌어졌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물론 동네 주민들까지 단번에 사로잡은 두 배우의 심야 라면 데이트는 이 날 방송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마시크’는 대한민국 최고의 호텔에서 새 신랑과 예식 지배인으로 7년만에 재회하게 된 전 부부의 꼬일대로 꼬인 결혼식과 전대미문의 살인사건을 그린 16부작 킬링 로맨스물. 유인나, 진이한, 남궁민, 이영은 등 매력적인 배우들이 출연하며 로맨틱 코미디와 미스터리가 섞인 미스터리 로맨스로 첫 방송부터 많은 화제를 낳고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