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출신 여배우들의 파격 노출 ‘바리새인’, 9월 25일 개봉

바리새인 포스터
걸그룹 출신 여배우들이 파격 노출을 감행했다.

쥬얼리 출신 조민아, 밀크 출신 김보미, 달샤벳 출신 강은혜(비키) 등 걸그룹 출신 여배우들의 파격 노출로 화제를 모은 에로틱 드라마 ‘바리새인’이 9월 25일 개봉을 확정했다.

‘바리새인’은 엄격한 집안에서 자란 한 남자가 매일 밤 꿈에서 만나는 매혹적 여인과 현실에서 이루지 못한 격정적 사랑을 나누며 점점 잃어버렸던 자아와 욕망을 찾아가는 과정을 파격적으로 그린 작품.

특히 은지 역을 맡은 강은혜는 파격적인 전라 노출 베드신에 도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시선을 한눈에 사로잡을 만큼 도발적인 아름다움이 돋보인다. 무언가를 간절히 원하는 표정만으로 은밀한 떨림을 주는 강은혜와 그녀의 시선을 애써 외면하려는 듯한 예학영의 미묘한 관계가 어떻게 그려질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 “날 가져요”라는 메인 카피는 강은혜의 뒤태와 묘한 조화를 이뤄 더욱 섹시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여기에 ‘갈망, 욕정, 그리고 첫 경험’은 극 중 젊은 남녀가 그려낼 사랑이 심상치 않을 것임을 예고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