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영, 둘째 출산 후 첫 방송출연…”아이 공개 원치 않아”

고소영

고소영

배우 고소영이 출산 후 처음으로 방송에 모습을 드러냈다.

고소영은 26일 방송된 SBS ‘좋은아침’에 기업가 겸 디자이너인 친구 이혜경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고소영은 최근 출산한 둘째에 대해 “모유수유중인데 아이 몸무게가 늘지 않는다”라며 육아에 대한 고민을 들려주었다.

또 2세 공개에 관한 질문에는 “아이 같은 경우에는 사실 우리 부부가 유명인일 뿐이지 아이는 이미 아이 자체로(존재한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구체적으로 “나도 내것이 아니고 아이도 내것이 아니다. 아이가 유명인의 자식이라고 대중들 앞에 나와 5살 밖에 안 된 아이가 도마 위에 올라 이렇다 저렇다 얘기가 나오는 건 원치않는다”고 생각을 밝혔다.

그러나 “철저하게 숨긴다는 건 아니다. 언젠가는 다 알려지겠지만 굳이 지금 저의 생각은 그렇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