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 아이스버킷챌린지 주자로 키코 지목…열애설 재점화?

지드래곤 인스타그램

지드래곤 인스타그램

그룹 빅뱅 멤버 지드래곤이 열애설에 휩싸였던 모델 키코를 아이스버킷 챌린지 주자로 지목했다.

지드래곤은 자신의 비공개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영어로 “제 두 번째 ALS 아이스버킷 챌린지 도전입니다. 전 윤누나, 유카 짱, 친애하는 키코(my dear KIko)를 지목합니다”라 전했다.

지난 23일 지드래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이스버킷 챌린지를 하는 영상을 공개하고 YG의 양현석 회장, 이수만 회장, 박진영 피디를 다음 주자로 지목하며 8만 1800달러(약 8300만 원)를 기부한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

이번 영상은 지드래곤의 비공개 계정에 게재됐으나 현재 해당 영상이 유출된 계정은 삭제된 상태다. 앞서 2010년부터 지드래곤과 키코는 일본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장면이 여러 번 포착된 후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두 사람은 “친한 친구 사이”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