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티서’ 티파니 “멤버들을 다 끌고 다니고 싶어”

'THE 태티서'

‘THE 태티서’

소녀시대 태연 티파니 서현의 일상을 엿보는 케이블TV 온스타일 리얼스타 프로그램 ‘THE 태티서’가 26일 첫 방송된다.

이날 ‘THE 태티서’에서는 ‘연예인이어서’ 할 수 없던 경험을 함께 하며 자유를 누리는 태티서의 모습이 공개된다. 특히 그녀들의 솔직담백한 대화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태연은 ” 쉴 때 거의 집에만 있는다” 며 “티파니, 써니 같은 활동적인 친구들이 나를 이끌어준다”고 말했다. 이를 증명하듯 티파니는 “멤버들을 다 끌고 다니고 싶다”며 넘치는 에너지로 태티서의 여행을 주도하지만, 쌩쌩한 티파니와 달리 어느새 방전된 채 잠이 든 태연과 서현의 모습이 포착되면서 웃음을 선사한다.

막내 서현은 숨겨왔던 이색 매력을 쇼핑에서 드러낼 예정이다. 서현은 오랜 시간동안 갈팡질팡 결정을 못하고 멤버들을 지치게 하면서도 꿋꿋하게 쇼핑을 마치고 흡족한 표정을 짓는 등 특유의 천진난만함을 선보인다.

온스타일 제작진은 “세 명의 멤버가 각자 다른 캐릭터를 가지고 있어서 태티서만의 독특한 색깔이 나타난다”며 “무대에서 보이지 않던 소소한 매력이 공개되면서 시청자들도 친근감을 갖고 재미를 느낄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온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