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 6’ 142kg ‘괴물보컬’ 임도혁, 10kg 감량 사진 공개

슈퍼스타K6 방송 당시 임도혁(좌) 과 10kg 감량 성공한 임도혁의 최근 모습

슈퍼스타K6 방송 당시 임도혁(좌) 과 10kg 감량 성공한 임도혁의 최근 모습

지난 22일 첫 방송된 케이블TV Mnet ‘슈퍼스타K6’에서 화제를 일으킨 142kg의 ‘괴물 보컬’ 임도혁이 10kg 가까이 감량한 최근 사진을 공개했다.

26일Mnet은 “임도혁 참가자가 지난 촬영 이후 한 달도 지나지 않아 10kg 가까이 감량한 모습이 담긴 사진을 보내왔다”며 해당 사진 2장을 슈퍼스타K6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superstark)를 통해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임도혁 참가자는 아직 거구의 모습 그대로지만 감량 덕에 약간은 날렵해진 턱선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특유의 귀여운 웃음과 머리에 잎사귀 장식을 한 아기자기한 모습까지 보여줘 덩치와는 다른 ‘반전 귀요미’ 매력을 뽐내고 있다.

그는 또한 제작진을 통해 “윤종신 심사위원 및 시청자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앞으로 슈퍼위크 촬영까지 더 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지난 방송에서 윤종신 심사위원으로부터 “살만 빼면 좀 더 날카롭고 엣지있는 톤이 나올 것 같다”는 평을 들은 바 있는 임도혁 참가자가 그 충고를 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는 것. 그가 과연 얼마나 날렵해진 모습으로 나타나 어떤 목소리로 또 다른 감동을 선사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23세의 ‘괴물 보컬’ 임도혁은 지난 22일 슈퍼스타K6 첫 방송에 출연해 142kg의 거구임에도 풍부한 성량과 디테일한 표현력을 모두 갖춘 빼어난 가창력으로 김건모의 ‘혼자만의 사랑’을 불러 큰 화제를 모았다. 김범수 심사위원으로부터 “아주 잘한다. 울림통이 좋은 보컬들의 단점이 디테일인데, 그렇지 않다”는 극찬을 얻어내며 이번 시즌의 기대주로 급부상하고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