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맨’ 신세경, 당돌 순수 매력녀로 안방극장 출사표

KBS2 '아이언맨' 스틸

KBS2 ‘아이언맨’ 스틸

배우 신세경이 KBS2 새 수목드라마 ‘아이언맨’을 통해 캐릭터 변신을 시도한다.

극 중 신세경은 자신의 의견이나 입장을 분명히 밝힐 줄 아는 당차면서 밝고 순수한 캐릭터 손세동 역을 맡는다. 손세동은 주변 사람들을 모두 자신의 편으로 만드는 따듯한 마음과 친화력을 지닌 사랑스러운 인물이다.

공개 된 스틸 속 신세경은 진중한 눈빛으로 차분히 한곳을 응시하고 있는가 하면 남자의 등에 올라타 두 손으로 목을 조르고 있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또 촬영된 장면을 꼼꼼히 모니터링하며 지금까지 보여주지 못했던 다양한 모습들을 표현하기 위해 열정을 쏟고 있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아이언맨’ 관계자는 “신세경은 손세동 역에 몰입해 그 캐릭터로 보여줄 자신만의 새로운 매력을 구축해 나가고 있는 중”이라며 “지금까지와는 다른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한 발짝 더 다가갈 신세경에 큰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아이언맨’은 드라마 ‘피아노’, ‘신데렐라 언니’로 뛰어난 필력을 인정받은 김규완 작가와 ‘적도의 남자’로 감각적인 연출을 보여준 김용수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첫 사랑의 쓰라린 상처와 분노로 마음이 차갑게 얼어버린 주홍빈(이동욱)과 홍빈의 얼어버린 마음을 녹여줄 따듯한 마음의 소유자 손세동이 만나 그려나가는 로맨틱 판타지 드라마다.

‘아이언맨’은 ‘조선총잡이’의 후속으로 내달 10일 첫 방송 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아이에치큐, 가지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