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퓨어킴 티저로 또다시 호기심 자극

140825_퓨어킴미니2차티저이미지공개_이미지

EP ‘퓨러파이어(Purifier)’ 발매를 앞둔 싱어송라이터 퓨어킴이 2차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25일 저녁, 퓨어킴의 소속사 미스틱89는 퓨어킴의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https://www.facebook.com/officialpuerkim)과 미스틱89의 공식 트위터 계정(http://twitter.com/Mystic_89)을 통해 두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이미지에는 ‘Purifier. 2014. 9. 4’라는 문구와 함께 묘한 눈빛의 퓨어킴이 바닥에 누워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노란 머리와 무심한 표정의 사진 속 그녀에게서 복고적인 느낌과 세련됨, 뜨거움과 서늘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어 팬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첫 번째 티저 이미지 공개 후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점령하며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던 퓨어킴은 버클리 음악대학을 졸업한 재원으로 밝혀져 또 한 번 화제를 모았다. 과거 음악 활동도 재조명됐다. 2011년 영어 EP ‘맘 앤 섹스(Mom & Sex)’와 2012년 한글 가사로만 이뤄진 첫 번째 앨범 ‘이응’을 한국에서 선보여 오묘하면서도 깊은 목소리로 음악 애호가들의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런 퓨어킴을 눈여겨 본 윤종신은 2013년 그녀를 미스틱89로 전격 영입했다. 이후 그녀는 2014년 1월 첫 디지털싱글 ‘마녀 마쉬’를 선보였다. 오는 9월 발매될 퓨어킴의 새 미니앨범은 퓨어킴이 미스틱89와 함께하는 본격적인 첫 앨범 프로젝트로, 독창적이면서도 음악적으로 완성도 높은 작품들을 발표해 온 미스틱89가 이번에는 어떤 음악을 들려줄 지에 대해 수많은 음악 팬들이 이목을 집중하고 있다.

퓨어킴은 이번 앨범에서 자신이 여성으로서 20대를 지나오며 느꼈던 소소하면서도 진심 어린 감정들을 그녀만의 매력적인 목소리로 담아낸 것으로 알려졌다. 몽환적인 멜로디와 창의적인 가사, 독특한 음색으로 그녀만의 색깔을 만들어 가는 퓨어킴이 20대 여성으로서 느끼는 감정을 어떻게 드러낼 지에 대해 많은 음악팬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미스틱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