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홍진경, 시험관 시술 7년의 고통…MC 성유리도 눈물 뚝뚝

SBS ‘힐링캠프’ 방송 화면

SBS ‘힐링캠프’ 방송 화면

홍진경이 5대독자인 남편과의 사이에서 아이가 없어 시험관 시술을 했던 과거를 고백했다.

25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에는 홍진경이 출연해 남편과의 러브스토리와 함께 아픈 사연도 공개했다.

홍진경은 “7년동안 아이가 없었는데 아이를 갖기 위해 해보지 않은 것이 없었다” 라며 “시험관 아기 시술을 7넌동안 했다. 한달 내내 주사를 맞아야 하는 시술인데 너무 고통스러웠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어 홍진경은 “남편이 본인은 아이를 정말 싫어한다고 언제나 말헀다. 하지만 아이를 낳고 보니 남편이 아이를 너무 예뻐하더라”라고 밝혀 홍진경을 생각하는 남편의 애틋한 마음을 가늠케했다.

또한= 홍진경은 “7년간 아이가 없어서 육아를 할 일이 없었기에 남편과 진정한 친구가 됐다”고 밝혀 훈훈함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힐링캠프’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