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발견’ 구남친 에릭, 정유미에 고백 “헤어지고 다시 올래?”

'연애의 발견' 방송화면

‘연애의 발견’ 방송화면

전남친 강태하(에릭)가 한여름(정유미)에게 “다시 올래?”라고 고백했다.

25일 방송된 KBS2 ‘연애의 발견’ 3회에서는 한여름의 공방을 찾아온 강태하는 “너 그 남자랑 헤어지고 나한테 오라면 올래? 다시 오면 절대로 울리지 않을게”라고 말했다. 태하의 갑작스러운 고백에 여름은 당황할 밖이다. 하지만 태하는 흔들리지 않고 여름에게 다가가서는  “난 너에 관해 처음부터 끝까지 한순간도 잊어본 적 없다. 진주역에서 시작해서 진주역에서 끝날 때까지”라고 진지하게 고백했다.

또 이날 방송에는 과거 태화의 여름의 첫 만남에 얽힌 사연도 공개됐다. 과거 우연히 기차에서 만난 두 사람. 이후 연화도에서 또 만난 두 사람은 돈으로 엮이면서 관계의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됐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K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