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맨’ 이동욱, 링 위에 선 이 남자의 카리스마

'아이언맨' 이동욱

‘아이언맨’ 이동욱

KBS2 새 수목드라마 ‘아이언맨’의 배우 이동욱이 격투기 하는 장면이 미리 공개됐다.

25일 이동욱이 극중 캐릭터, 주홍빈으로 분한 사진이 첫 공개됐다. 홍빈은 오직 가벼운 대화 만으로 수 분만에 상대를 사망에 이르게 하는 언어의 조탁. 욕설과 주먹질, 발길질을 동시에 구사하는 능력으로 당사자를 패닉에 빠뜨리는 인물이다.

공개된 스틸 속 이동욱은 격투기장의 링 위에서 악에 받친 표정으로 누군가의 위에 올라타 상대방을 응시하고 있다. 거칠게 분노를 표출하며 주먹을 날리고 있는 모습은 남성미 뿐만 아니라 보는 이들을 긴장케 할 만큼 강렬한 카리스마를 뿜어내고 있어 그가 보여줄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특히 주홍빈에 완벽하게 빙의 된 듯한 이동욱의 모습은 앞으로 보여줄 그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리고 있는 상황. 이날 촬영 현장에서 이동욱은 완벽한 연기를 선보이기 위해 촬영에 들어가기 전 움직임을 체크하고 틈틈이 합을 맞추거나 대본을 체크하는 모습으로 캐릭터에 대한 무한 열정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아이언맨’ 관계자는 “이동욱은 촬영이 진행되는 내내 파이팅 넘치는 에너지로 현장을 이끌었다”며 “주홍빈이란 캐릭터로 냉정함부터 극도의 분노까지 연기의 진수를 선보일 이동욱의 연기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아이언맨’은 마음속 상처와 분노가 칼이 되어 몸에 돋아나는 남자 주홍빈이 세상 가장 따듯한 마음씨를 가진 여자 손세동(신세경)을 만나 마음속 상처를 치유해나가는 로맨틱 판타지 멜로 드라마.

‘조선총잡이’ 후속으로 내달 10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제공. 아이에이치큐 가지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