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빈, 영화 촬영 중 부상, “경미한 부상, 곧 회복할 것”

김우빈 팽현준

김우빈이 부상을 당했다

배우 김우빈이 영화 촬영 중 부상을 입었다.

김우빈은 지난 24일 오후 영화 ‘스물’ 촬영 중 왼쪽 무릎을 다쳐 인근 전북대학교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김우빈 소속사는 25일 “촬영 중 부상을 입어 잠깐 쉬고 있다”며 “하지만 경미한 정도고 며칠 쉬면 회복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우빈은 현재 전북 전주시 덕진구에서 영화 ‘스물’ 촬영 중 부상을 당했다. 김우빈은 앞서 ‘기술자들’ 촬영을 마쳤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