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시크’ 유인나 진이한 남궁민, 삼각 로맨스 시작되나?

tvN '마이 시크릿 호텔' 스틸

tvN ‘마이 시크릿 호텔’ 스틸

미스터리 로맨스의 전초전을 끝낸 ‘마이 시크릿 호텔’ 속 삼각 로맨스가 시작을 알린다.

25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tvN ‘마이 시크릿 호텔(이하 마시크)’ 3화에서는 유인나-진이한-남궁민의 삼각 로맨스가 시작을 알리면서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구해영(진이한)과 정수아(하연주)의 결혼식이 전대미문의 살인사건으로 중단되고, 결혼식을 망쳐 화가 난 하연주는 예식책임자인 남상효(유인나)의 뺨을 때리며 화를 내게 된다. 이에 조성겸(남궁민)은 유인나를 보호하며 대신 사과를 하고, 진이한은 참을 수 없는 질투에 불꽃 튀는 신경전을 펼치게 된다.

실제 촬영장에선 동갑내기 친구 남궁민과 진이한이 촬영 전 화기애애하게 이야기를 나누다가 촬영이 시작되자 180도 달라진 날카로운 눈빛과 대사들을 주고 받으며 날선 긴장감을 선보여 주위를 숨죽이게 만들었다는 제작진의 후문이다.

삼각관계의 시작과 함께 살인사건의 진범 조사에 착수하게 되면서 한층 더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가 펼쳐질 ‘마시크’ 3화는 25일 오후 11시 tvN을 통해 방송된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