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소라, 임시완과 ‘미생’ 첫 촬영 인증샷 “두근두근 하네요”

임시완(왼쪽)과 강소라

임시완(왼쪽)과 강소라

배우 강소라가 tvN 새 금토드라마 ‘미생’의 첫 촬영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전했다.

강소라는 16일 오후 본인의 트위터 계정에 “장그래 인턴과 첫 촬영. 두근두근하네요”라는 글과 함께 임시완과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강소라는 제국의 아이들의 임시완과 함께 다정한 포즈로 브이를 그리며 휴대폰으로 셀카를 찍고 있다.

임시완은 ‘미생’에서 ‘을’의 인생을 대변하는 주인공 장그래 역을 맡았다. 장그래는 프로 바둑기사가 될 문턱에서 좌절을 겪고 궂은일을 전전하다 종합무역상사 인턴이 되는 청년으로, 끈기와 승부사적 기질은 있으나 검정고시 고졸 학력이 전부인 이 시대 보기 드문 스펙을 갖고 있다.

강소라는 다른 대기업을 다니다 종합무역상사로 입사해 출중한 업무능력으로 실무에 조기 투입하게 되는 ‘넘사벽’ 신입사원 안영이 역을 맡았다. 당당하면서도 사려 깊은 성격의 소유자이지만 뭇 질시하는 선배들과의 관계 장벽에 부딪히게 되는 안영이 역할을 섬세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이밖에 배우 이성민, 강하늘 등이 출연하는 기대작 ‘미생’은 29일 첫 방송되는 ‘아홉수 소년’의 후속작으로, 10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강소라 트위터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