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수정 전 아나운서, 결혼 6년 만에 득남

강수정

강수정

강수정 전 KBS 아나운서가 결혼 6년 만에 아들을 출산했다.

25일 한 연예매체는 강수정이 이날 오전 3.75kg의 아들을 낳았다고 보도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

강수정은 지난 2008년 재미 교포와 결혼했고, 2011년 임신했으나 유산하는 아픔을 겪었다. 이어 결혼 6년 만에 첫 아들 출산의 기쁨을 누리는 중.

현재 홍콩에 거주 중인 강수정은 산후조리 이후 다시 홍콩으로 돌아갈 예정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강수정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