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웅, 고아성에 이어 ‘오피스’ 출연 확정…연쇄살인 쫓는 광역수사대 종훈

박성웅박성웅이 영화 ‘오피스’ 출연을 확정했다.

25일 박성웅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박성웅이 영화 ‘살인의뢰’의 차기작으로 ‘오피스’ 출연을 결정 지었다”고 알렸다.

‘오피스’는 일가족 살인사건에서 시작해 회사로 퍼져나가는 의문의 연쇄 살인사건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회사라는 일상적인 공간과 소재를 스릴러 장르로 풀어낼 예정이다. 이미 고아성이 출연을 확정해 관심을 모은 바 있다.

박성웅은 극 중 의문의 연쇄 살인사건을 쫓는 광역수사대 형사 종훈 역을 맡았다. 살인 사건을 추적해가면서 회사의 팀원들 사이 묘한 기류를 먼저 감시하는 남다른 수사감을 보여주는 인물이다. 또 냉철한 형사 이면에 인간적인 매력을 함께 가진 인물이라고 소속사 측은 덧붙였다.

‘추격자’ ‘작전’ ‘내가 살인범이다’ 등 각색을 담당한 홍원찬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오피스’는 9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