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썸남썸녀’ 김남길-손예진, ‘해적’ 특별 스틸 공개

해적
‘명량’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이 김남길과 손예진의 미묘한 관계를 확인할 수 있는 ‘썸-쌈 특별 스틸’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스틸에서는 전설의 산적단 두목 장사정 역 김남길과 카리스마 넘치는 해적단 여두목 여월 역 손예진의 미묘한 관계를 확인할 수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첫 번째는 장사정과 여월이 대결 구도를 보이는 ‘쌈’ 스틸이다. 이 장면은 벽란도에서 해적단이 대량 구매한 무기들을 산적단 일당이 훔쳐가 버리자 추격전 끝에 장사정이 여월에게 잡히는 부분이다. 죽일 듯 칼을 들이대는 여월과 능청스럽고 여유로운 표정으로 항복하듯 두 손을 들고 있는 장사정의 모습이 두 인물의 캐릭터를 단적으로 보여주며 웃음을 자아낸다.

두 번째 ‘썸’ 스틸에서는 장사정과 여월의 미묘한 분위기를 감지할 수 있다. 관객들이 포복절도 명장면으로 꼽는 부분 중 하나인 이 장면에는 수갑에 손이 묶여 어쩔 수 없이 ‘볼 일’도 함께 봐야 하는 처지의 두 사람 모습이 담겨있다. 서로 민망한 상황임에도 본심을 감추기 위해 심드렁한 표정을 짓고 있는 여월과 장난기 가득한 표정으로 호쾌하게 웃고 있는 장사정의 모습이 둘의 관계와 상황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 일으킨다.

‘해적’은 조선 건국 보름 전 고래의 습격을 받아 국새가 사라진 전대미문의 사건을 둘러싸고 이를 찾는 해적과 산적, 개국세력이 벌이는 바다 위 통쾌한 격전을 그린 액션 어드벤처 영화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isa.co.kr
사진제공. 롯데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