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인기가요’ 1위…데뷔 일주일만에 3관왕

위너
데뷔 일주일 만에 정상 자리를 세 번이나 거머쥐었다. 대형 신인 위너 얘기다.

위너는 24일 오후 방송한 SBS ‘인기가요’에서 타이틀곡 ‘공허해’로 블락비의 ‘헐’과 시크릿 ‘아임 인 러브’를 누르고 1위를 차지했다. 위너는 지난 21일 엠넷 ‘엠카운트다운’과 지난 22일 KBS2 ‘뮤직뱅크’에서 1위에 오른바 있다.

트로피를 안은 리더 강승윤은 “YG식구들과 양현석 대표님, 헤어·스타일·프로듀서·엔지니어 팀 모두 감사드린다. 그리고 위너 부모님들 모두 사랑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날 ‘인기가요’에는 카라 오렌지캬라멜 태민 블락비 시크릿 방탄소년단 등이 출연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