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식 21일째 김장훈 실신… 병원으로 긴급 후송

김장훈 제공. 공연세상
가수 김장훈이 세월호 참사 유족 단식 농성 참여 중 실신해 병원으로 후송됐다.

김장훈의 소속사 관계자는 24일 오전 김장훈이 실신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현재 입원 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관계자는 “현재 안정을 취하고 있으며 괜찮아 지면 퇴원할 예정”이라며 “퇴원 이후 단식에 참여할지는 김장훈 본인의 의사에 따를 것”이라고 밝혔다.

김장훈은 ‘세월호 알림이’를 자처하며 점차 잊혀져가는 세월호 참사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촉구하는 한편 특별법 제정에 앞장서고 있다. 지난 4일부터 7일까지 사흘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세월호 침몰 유족들과 함께 1차 단식농성을 벌였으며 8일부터 다시 2차 단식에 돌입해 단식 21일째를 맞은 상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공연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