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 전효성 노출논란, “무플보다는 악플이 낫다”

전효성2

시크릿 전효성이 악플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걸그룹 시크릿은 8월23일 방송된 tvN ‘SNL 코리아5’에 메인호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희열은 피플업데이트 코너에서 전효성에게 “요즘 몸매에 관한 기사가 많이 나온다. 어떤 분들은 악플을 다는 분도 있다. 괴롭진 않느냐”고 질문했다.

이에 전효성은 “사실 나도 사람이기 때문에 상처를 안 받는다거나 신경을 안 쓴다는 건 거짓말이다. 그래도 무플보다 악플이 관심이지 않냐”고 의연하게 답했다.

이어 전효성은 “연예인으로서 그것마저 감사한 것 같다. 그게 없었으면 더 힘들지 않았을까 생각한다. 데뷔했을 때, 아무도 날 몰랐을 때를 생각하면 그런 것들 하나하나가 소중한 것 같다. 지금은 복에 겨운 걱정이 아닐까 싶다”고 설명했다.

이날 전효성은 ‘셜록’ 코너에서 가슴라인이 드러나는 의상을 입고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SNL 코리아’ 방송화면 캡처